본문 바로가기

최종편집일 2021-05-17 12:17

  • 시민참여 > 메디컬

순천향대 부천병원, ‘호흡기 질환 진료 잘하는 병원’ 선정

만성폐쇄성폐질환(COPD) 적정성 평가 6년 연속 1등급

기사입력 2021-05-03 09:49

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
0
순천향대 부천병원(병원장 신응진)이 최근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이 발표한 ‘호흡기 질환(천식 및 만성폐쇄성폐질환) 진료 잘하는 병원’으로 선정됐다고 3일 밝혔다.

순천향대 부천병원은 6차 만성폐쇄성폐질환(COPD) 적정성 평가에서 6년 연속 1등급을 받았다. 평가등급을 부여하는 ‘6차 만성폐쇄성폐질환 적정성 평가’는 2019년 5월부터 2020년 4월 진료 분을 대상으로 폐 기능 검사 시행률, 지속 방문 환자 비율, 흡입약제 처방 환자 비율 등의 항목을 평가했다. 순천향대 부천병원은 모든 평가 항목에서 높은 점수를 받아 종합 1등급을 획득했다.

순천향대 부천병원은 호흡기알레르기내과를 비롯한 다학제 의료진이 천식 및 만성폐쇄성폐질환, 폐암 등에 대한 맞춤 진료와 교육 프로그램을 제공해 환자들의 만족도가 높다. 특히 진단-검사-치료 과정을 한 공간에서 원스톱(ONE-STOP)으로 5일 이내 신속하게 제공한다. 

장안수 호흡기알레르기센터장은 “봄철에는 황사와 미세먼지, 꽃가루 등으로 호흡기 질환 증상이 악화될 수 있다. 정확한 진단과 급성 악화 예방을 위해 주기적으로 병원을 방문해 호흡기 질환을 관리하는 것이 중요하다”며, “이번 평가 결과에 만족하지 않고, 병원과 모든 직원이 더 나은 의료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끊임없이 노력하겠다”고 말했다.

경인자치신문 (kms0884@hanmail.net)

댓글0

스팸방지코드
0/500