본문 바로가기

최종편집일 2021-11-30 08:24

  • 인사이드 > 파주시

파주시, 기능성 고추냉이 시험재배 성공

관내 농가 9곳에 총 1,000여주 분양, 실증재배 시험한다

기사입력 2021-11-25 14:40

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
0
파주시(시장 최종환)는 파평면에 위치한 스마트팜 농장에서 새 소득작목으로 육성 중인 고추냉이 시험재배에 성공했다고 25일 밝혔다. 

시는 지난 8월부터 고온기 파종과 20℃ 내외의 적정 환경 유지로 육묘에 성공한 후 모종 1,000여주를 파주시 지역 농가 9곳에 분양해 실증 재배 중이며, 파종 후 3개월이 지난 11월 현재 스마트팜 농장 테스트베드에서 첫 수확했다.

현재 파주시는 쌈 채소로 활용이 가능한 ‘밭 고추냉이’의 가공 상품화 가능성을 분석 중이며, 저온 음지성인 고추냉이의 특성을 고려해 봄·가을 시설하우스 재배 적합성을 지속적으로 연구할 예정이다.

한편, 고추냉이 쌈 채소는 손바닥 정도 크기로 매운맛을 내며 항암, 항혈전 등의 효능을 가지고 있다. 또한 독특한 매운맛, 약리적 효능으로 쌈채로서 장래가 유망하다. 

윤순근 스마트농업과장은 “실험재배를 통해 재배기술을 습득하고 고추냉이 분말 등 다양한 가공식품을 개발할 예정”이라며 “연중생산이 가능하기에 농업인의 새 소득작목으로 육성해 재배면적을 점차 확대해 갈 방침”이라고 말했다.

경인자치신문 (kms0884@hanmail.net)

댓글0

스팸방지코드
0/500